– 디지털 뉴딜 정책의 성과 확산에 기여함 인정받아

인공지능 챗봇 및 빅데이터SW 대표기업 와이즈넛(대표 강용성)은 자사의 인공지능 챗봇이 과기정통부가 선정한 디지털 뉴딜 우수사례에 선정되었다고 20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2020년 이후 지능형 정부 구현을 위해 디지털 뉴딜 정책의 성과 확산에 기여한 ‘이달의 디지털 뉴딜 우수사례’를 선정해왔다. 선정 기준은 디지털뉴딜 사업 참여기업 중 우수한 성과를 통해 국민 체감도 및 파급효과가 높은 기업이다.

금번 3월 선정된 와이즈넛의 챗봇은 자체 구축한 자연어처리기술을 기반으로 대고객 대상 및 내부 업무용 챗봇을 제공하여 대민 편의 및 공공 업무 효율성 향상에 포커싱된 대화형 인공지능 솔루션이다.

특히, 와이즈넛은 인공지능 기반 AI 챗봇 솔루션을 활용해 과기정통부 주관의 AI바우처 지원사업에 적극 참여하여, 공공 행정의 스마트 업무 효율화 및 디지털 전환을 위한 비대면 업무 자동화에 기여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와이즈넛은 꾸준히 인공지능 챗봇 사업 사례를 확보하여 현재 압도적인 국내 최다 사례를 보유하고 있다. △서울시 △병무청 △농협중앙회 △한국남부발전 △인천항만공사 △신한은행 △건국대학교 등 산업 전방위적으로 약 170여건의 사업 레퍼런스 및 노하우를 통해 고객사의 디지털 혁신을 도모한다.

강용성 대표이사는 “지난 21년간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기술력을 통해 산업 내 AI 활용 확산을 위한 각종 디지털 전환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와이즈넛은 지능형 사회 구현을 위한 다양한 디지털 뉴딜 사업에 앞장서 인공지능 산업 생태계 확장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No Comment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