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강원지역 중소기업에 국내 유수의 빅데이터 솔루션 및 컨설팅 제공으로 경쟁력 강화 

인공지능 기반 챗봇 및 검색SW 전문기업 (주)와이즈넛(대표 강용성)은 컨소시엄으로 참가하여 시행하는 ‘2020 빅데이터 활용 중소기업 마케팅 지원사업(지원: 강원도, 주관: (재)강원테크노파크)’에 본격 착수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2020 빅데이터 활용 중소기업 마케팅 지원사업’은 지난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NIA)지원의 ‘2019 지역 중소기업 빅데이터 활용 지원사업(강원지역)’ 우수 성과에 따른 연장선으로, 강원도는 도내 중소기업의 빅데이터 활용 확산 및 지역 경제성장을 위해 도비지원 사업으로 진행하여 오는 11월 사업이 완료될 예정이다. 

와이즈넛은 지난 2019년 지역 중소기업 빅데이터 활용 지원사업(강원지역)의 위탁운영사로 참여해 강원 지역 중소기업에 우수한 빅데이터 솔루션 및 컨설팅을 제공함으로써, 강원 지역에 특화된 새로운 빅데이터 활용 성공 모델 발굴하거나 비즈니스 경쟁력을 강화시키는 등 참여 중소기업의 만족도를 이끌어 냈다. 

이번 사업은 빅데이터 분석에 대한 수요는 있으나 기술, 인력, 자금 등의 부족으로 빅데이터 활용이 어려운 도내 소기업 및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맞춤형 빅데이터 컨설팅이 진행될 예정이며, 올해 참여한 도내 수요기업은 동화푸드, 씨월드, 엠아이제이, 인프라큐브, 패키지니어스, 태백고랭지김치, 매홍엘앤에프 총 7곳이다. 

와이즈넛은 사업 기간 동안 수요기업별 맞춤형 빅데이터 컨설팅(▲신제품 개발 ▲마케팅 전략 수립 ▲제품 및 서 비스 기획 등)과 빅데이터 이해도 및 인식 제고를 위한 교육, 세미나도 함께 진행하며 지역 기업과의 교류를 확대함으로써 수요기업이 실제 비즈니스에서 직면하고 있는 어려움을 해소하고, 경쟁력을 강화시키는 역할을 적극적으로 수행해나갈 계획이다.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이사는 “이번 사업을 준비하며 다시 한번 강원도의 빅데이터 활성화를 통한 경제성장에 대한 강한 의지를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와이즈넛은 20년간 빅데이터 분석 사업 경험과 다양한 강원지역 사업 수행 바탕으로 강원도 중소기업들의 신 비즈니스 시장을 창출하여 산업 활성화를 이루는 것뿐만 아니라 나아가 강원도의 빅데이터 생태계 조성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No Comment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