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넛, 군(軍) 업무 효율 ‘쑥’ 높이는 인공지능 맞춤형 챗봇 제시!

 

▲[사진1] 와이즈넛 관계자가 부스를 방문한 군 관계자에게 군 업무 효율을 극대화시키는 자사의 인공지능 챗봇 소개와 시연(DEMO)을 선보이고 있다.

 

인공지능 기반 챗봇 및 검색 SW 전문기업 와이즈넛(대표 강용성)은 19일 개최된 ‘제20회 육군 정보화 발전 세미나’에서 군 업무 효율성을 향상시키는 인공지능 검색 및 챗봇의 활용 방안을 제시하며 700여 군 관계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와이즈넛은 군 내부업무 및 대민 행정서비스의 업무 효율성을 향상시키는 제언으로, 실제 다양한 산업군에 와이즈넛이 적용한 내/외부 챗봇 사례를 중심으로 한 세션 발표를 진행했다.

 

행사 부스에서는 군 업무 효율을 높이는 상담을 진행하는 한편 2003년부터 군 관련 검색, 분석 등 다양한 사업경험과 군 업무의 높은 이해를 바탕으로 준비한 군 내/외부 업무 효율을 높이는 맞춤형 챗봇 데모(이하 “군 맞춤형 챗봇”)에 군 관계자들의 도입 문의가 이어졌다.

이날 와이즈넛이 제시한 군 맞춤형 챗봇은 ▶ 행정관 등 현역이 행정업무, 장비 매뉴얼 등에 사용 가능한 내부 업무용 챗봇 ▶ 예비군 및 전역자 등이 행정서류 발급 및 예비군 훈련 등에 사용 가능한 외부용 챗봇 ▶ 입대준비자, 가족 등 민간인이 입영, 민원 등에 사용 가능한 대민용 챗봇으로 발표와 부스에서 소개되었다.

 

특히, 일반적인 행정 용어와 달리 군 관련 용어를 사용해야 하는 문의에 대해 24시간, 365일 손쉽게 묻고 답을 얻을 수 있다는 점과 운영측면에서 반복적인 응대에 필요한 시간과 비용을 줄여 업무 효율성을 높인다는 점에서 군 관계자들로부터 호평이 이어졌다.

와이즈넛 강용성 대표는 “국방 분야에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의 접목은 혁신적인 군 업무에 효율을 높일 것”이라며, “와이즈넛의 군 맞춤형 챗봇과 검색은 국방 분야에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제공과 함께 업무 효율성을 높이는 혁신적인 변화를 일으킬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인공지능 기술을 통한 군 업무 효율 극대화 방안’을 주제로 발표한 와이즈넛 이석원 상무는 군.산.학.연의 4차 산업혁명 전문가 및 정보화 관계관들에게 군 뿐만 아니라 실제 금융, 유통, 레저, 지자체 등 비즈니스에서 상용화된 챗봇 사례와 활용 방안을 제시하며 큰 호응을 받았다.

 

헤럴드경제 동아일보 디지털데일리 아이티데일리 데이터넷 헬로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