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래창조과학부, 빅데이터 분석 기반 e-Discovery 및 기업 정보유출 관제 솔루션 개발 사업 수주
– 와이즈넛, 검색기술기반 이메일 빅데이터 대상 컴플라이언스 시장 확대

검색기술기반 빅데이터 전문기업 와이즈넛(www.wisenut.com 대표 강용성)은 미래창조과학부가 발주한 산업융합원천기술개발사업 중 하나인 `이메일 빅데이터 분석 기반 e-Discovery 및 기업 정보유출 관제 솔루션 개발` 사업(사업명: 기업정보유출 방지를 위한 10억 건 이상 규모의 이메일 빅데이터 분석 기술 기반 e-Discovery SW 개발 이하, ‘기업 정보유출 관제 솔루션 개발 사업’)의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기업 정보유출 관제 솔루션 개발 사업’은 현재 싸이밸류(Cyvalue) 부회장사인 와이즈넛을 주관기관으로 하고, 싸이밸류 연합체 소속의 ㈜아이모션, ㈜클라우다인과 건국대학교를 참여기관으로 콘소시엄을 이뤄 개발한다.

금년 와이즈넛이 미래창조과학부의 `빅데이터 활용 스마트 서비스 시범사업’ 및 안전행정부 빅데이터 공통기반 및 시범과제의 수집 플랫폼 솔루션과 분석 플랫폼 솔루션 수주 등 검색기술 기반의 빅데이터 수집 및 분석 사업을 리드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기업 정보유출 관제 솔루션 개발 사업’ 수주는 기존 분석 중심의 빅데이터 사업을 한 차원 더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본 사업은 국가 성장전략에 기반한 전략기술 분야의 핵심∙원천기술 개발에 대한 집중 지원을 통해 세계 최고 수준의 정보통신원천기술을 확보하여 미래 신성장동력 창출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기업 정보유출 관제 솔루션 개발 사업’에서는 기업내 수백만개에 달하는 이메일 빅데이터에 대한 수집, 식별, 저장, 보존, 처리, 분석, 검토 등을 효율적으로 수행함으로써, 기업내 주요 정보의 유출 관재 및 대상 자료의 빠른 검색을 실현할 수 있는 이메일 빅데이터에 특화된 한국형 컴플라이언스 SW를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와이즈넛 강용성 대표는 “이번 사업수주는 최근 국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내∙외부 컴플라이언스에 대응하기 위한 필요한 핵심 기술로, 와이즈넛의 빅데이터 관련 축적한 기술력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세계적으로 전자증거개시제도(e-Discovery) 등 컴플라이언스 소프트웨어(SW) 산업이 각광받고 있지만 국내에는 아직 마땅한 국산 솔루션이 없어 외산에 선점당 할 위기에 놓인 국내 컴플라이언스 시장에 새로운 대안으로 부상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 (와이즈넛, 미래부 e디스커버리 과제 수주) 기사보기

디지털타임스 (와이즈넛, 기업 정보유출 관제솔루션 개발사업 수주) 기사보기

디지털데일리 (와이즈넛, e디스커버리 솔루션 개발 착수) 기사보기

아이뉴스24 (와이즈넛, 미래부 '정보유출 관제 솔루션' 수주) 기사보기

머니투데이 (와이즈넛, 빅데이터 기반 정보유출 관제 솔루션 개발사업 수주) 기사보기

데이터넷 (와이즈넛, 한국형 컴플라이언스SW 개발사업 수주) 기사보기

미디어잇 (와이즈넛, 한국형 컴플라이언스 SW 개발 박차) 기사보기

아이티데일리 (토종 빅데이터 연합체 ‘싸이밸류’, 본격 시장 공략 나섰다) 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