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0
국내 검색솔루션 시장에 뛰어든 ㈜코리아와이즈넛(대표 박재호
) 기존의 글로벌 벤더들을 제치고 2004년부터 흑자 경영과 함께 국내 검색솔루션시장 점유율 1위를 이어오고 있다. 특히 2006년과 2007 2 연속 100 클럽을 달성하면서 명실공히 업계 선두주자로써의 국내 검색솔루션 시장을 선도해 나가고 있다.


 


오늘날의 ㈜코리아와이즈넛이 있게 대표 검색솔루션인 서치포뮬러원(Search Formula-1)’ “2002 대한민국 SW 대통령상 수상 “2006 Good Software 인증 기술력을 공인 받고 있는 기업 검색솔루션의 최강자다. 100% 국내 기술력으로 개발되어 국내에서는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는 제품이다. 하반기에는 기존의 검색엔진에서 단계 발전된 서치포뮬러원 5.0’ 버전을 상용화 계획이다. 또한 국내 최초로 개발하여 상용화한 외부정보수집솔루션 와이즈심스(WISE CIMS)’ 통해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기도 하였다.


이런 탄탄한 기술력을 기반으로 성장한 코리아와이즈넛은 검색솔루션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2005년과 2007년에 딜로이트 아시아태평양 고속성장 500 기업에도 선정되는 눈부신 성과를 보이고 있다.


 


㈜코리아와이즈넛에게 2008년은 새로운 도약과 도전의 해이다. 제한된 국내 검색솔루션 시장과 해외 글로벌 벤더의 국내시장 참여 등으로 심화되어 가고 있는 경쟁구도를 타파하기 위하여 뽑아 카드는 사업영역 확대와 해외시장 진출이라는 공격적인 전략이다.


이러한 일환으로 지난 해부터 준비해 오고 있는 개인화 서비스 아이진과 기타 검색기술을 활용한 서비스를 준비 중에 있으며,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서도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사실 ㈜코리아와이즈넛은 다른 기업보다 일찍부터 해외시장 진출에 나서고 있다. 2004년에 진출한 멕시코 전자정부 구축사업은 국내 검색솔루션 업계에서 수출 1호로 기록되고 있다. 이후 미국과 일본시장에서도 구축 실적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마이크로소프트(MS) 미국 최대 방송사인 NBC 합작사인 뉴스포탈 MSNBC 회사 솔루션을 공급하는 쾌거를 이뤄내기도 했다. 회사는 국내 검색솔루션 시장이 제한적인 만큼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서는 해외시장 진출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하면서 올해에는 일본시장을 집중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다.


 


이와 발맞춰 회사의 글로벌 전략을 실현하기 위한 중국 R&D센터가 지난 3 정식 업무를 시작하였다. 미국 실리콘밸리에서도 유명인사인 창업주 윤여걸 이사가 CTO 회사에 복귀해 진두지휘하고 있는 중국 R&D센터는 기반기술의 글로벌화라는 새로운 연구소 비전 아래 본사와 해외의 R&D센터가 협업하는 좋은 모델이 될 것으로 회사는 기대하고 있다. 거대 글로벌 기업과의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기술개발에 대한 투자가 절실하다는 판단이다. 박재호 대표는 글로벌 기업과 같이 수백 명에 이르는 연구진을 갖추기 위해서는 좀더 많은 시간이 필요하겠지만 이번 중국 R&D센터는 단추라며, 향후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검색기술에 관해서는 세계최고의 R&D센터로 만들어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최근에 글로벌 기업용 전문 검색시장이 많은 변화와 성장을 겪고 있다. IT업계의 공룡인 구글과 마이크로소프트가 시장에 참여하기 위한 적극적인 행보를 하고 있고 신생 업체들도 속속 설립되고 있다. 동안 주목 받지 못하던 분야에서 메이저 솔루션시장으로 성장하고 있는 과정이다. 만큼 기회가 살아있는 시장이다.


점에 주목하고 있는 코리아와이즈넛은 이미 8년간 검색기술 하나로 지금의 명성과 노하우를 쌓아 왔으며, 글로벌 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한 자신감과 원동력으로 작용하고 있다.


매출 100 이라는 숫자는 ㈜코리아와이즈넛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는 하나의 과정일 뿐이다.